헤드라인▽
삼성중공업 살리기 직원도 임금 반납 운동
작성 : 2018년 01월 08일(월) 16:00 가+가-
올해 큰 폭의 적자가 예고된 삼성중공업이 최근 임원수와 조직을 축소한 데 이어 직원들도 임금 자진반납 운동에 동참하고 있다.

삼성중공업은 8일부터 2주동안 전 직원을 대상으로 ‘경영 정상화를 위한 임금 반납동의서’를 배포하고 동의를 구하기로 했다.

동의서는 경영위기 극복을 위해 10개월 동안 기본급 10%를 반납해 고통분담에 동참하고 생산성 향상에 노력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기본급 반납 기간은 오는 3월부터 연말까지다.

임원과 간부급 직원들은 지난해부터 기본급의 일정액을 반납하며 회사살리기에 나선 상태다.

대우조선해양도 지난해부터 임직원은 물론 자회사 임원까지 나서 임금반납을 통해 위기를 겪고 있는 회사 살리기에 나서고 있다.

서용찬 기자 기사 더보기

newsmorning@daum.net

많이 본 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조선경제

문화예술

이슈/기획

우리동네

거제 바람의 언덕 등 남해안 11곳 민간투자 유…

남해안 관광 활성화와 해안경관루트 조성을 위해 남해안 경관 명소 인근 국공유지를 대상으로 민간투자 유치에 나…

  1. 한려수도 품은 산달섬을 달린다
  2. 거제블루시티 투어버스 타고 선물 받자
  3. '거제에이원FC', 국제 유스 대회 '준우승'

길따라칠백리

바다와 맞닿은 섬 '비금도'

비금도(飛禽島)의 자연은 일상에 지친 모두에게 여유와 활력을 제공했다. 지난 15일 마암사랑산악회(사…

  1. [고성] ‘적멸보궁’ 서 ‘연꽃석물’ 발굴
  2. [산행일기] 비움을 밟고 오르다
  3. [사진] 지리산 옻 진액 채취

일상에서

기사 목록

모닝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