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민주당 김해연 변광룡 도당 자격심사로 '곤혹'
자유한국당 윤영 전 국회의원, 무소속 출마 밝혀
작성 : 2018년 03월 05일(월) 18:29 가+가-

도당 홈페이지 캡쳐

6·13지방선거를 앞두고 열린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 심사과정에서 거제지역 시장출마 예상자에 대한 추가(보완)자료 요청을 두고 논란이 일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이하 경남도당)에서 지난달 22일부터 26일까지 지방선거 출마자들을 대상으로 예비후보자 자격심사 서류를 접수했다.

경남도당에 따르면 거제지역에서 서류를 접수한 사람은 35명으로, 개인별 자격심사를 거쳐 지난 1일까지 결과를 통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남도당은 시장출마 후보군 중 김해연 전 경남도의원과 변광용 전 더불어민주당 거제지역위원장에게 추가(보완)자료 제출을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자세한 사유는 밝히지 않았다.

김해연 전 경남도의원은 기자와의 전화통화에서 "오후에 (경남도당에)올라갈 겁니다. 소명하고, 특별한 이유가 없는데 계속 이러면 무소속으로 출마하겠다는 입장을 밝히겠습니다"라고 말했다.

변광용 전 더불어민주당 거제지역 위원장은 지역 모 언론사에서 작성한 심사 보류기사에 대한 반박 보도자료를 내며 자신의 입장을 밝혔다.

변 후보는 "(자신이) 과거 국회의원 선거에서 상대후보에게 선거후 고발을 당했고, 창원지법에서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집행유예를 받았다. 본인의 선거가 아닌 남의 선거를 돕는 과정에서 받은 판결은 민주당의 검증기준에 배제조항 사항이 아니어서 아무런 문제가 없다"고 밝혔다.

변 후보는 지난 3일 당시 판결문을 경남도당에 제출해 심사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상태다.

한편, 자유한국당 입당을 타진해왔던 윤영 전 국회의원은 "오는 7일 오후 2시 거제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 등을 통해 무소속 출마하겠다" 고 밝혔다.



조형록 기자 기사 더보기

whwndrud11@naver.com

많이 본 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조선경제

문화예술

이슈/기획

우리동네

거제 바람의 언덕 등 남해안 11곳 민간투자 유…

남해안 관광 활성화와 해안경관루트 조성을 위해 남해안 경관 명소 인근 국공유지를 대상으로 민간투자 유치에 나…

  1. 한려수도 품은 산달섬을 달린다
  2. 거제블루시티 투어버스 타고 선물 받자
  3. '거제에이원FC', 국제 유스 대회 '준우승'

길따라칠백리

바다와 맞닿은 섬 '비금도'

비금도(飛禽島)의 자연은 일상에 지친 모두에게 여유와 활력을 제공했다. 지난 15일 마암사랑산악회(사…

  1. [고성] ‘적멸보궁’ 서 ‘연꽃석물’ 발굴
  2. [산행일기] 비움을 밟고 오르다
  3. [사진] 지리산 옻 진액 채취

일상에서

기사 목록

모닝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