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서일준 거제시장 후보 … 퀴즈로 만난다
작성 : 2018년 03월 10일(토) 20:36 가+가-

거제편지 4회

“서일준(53) 거제시장 예비후보(자유한국당)를 퀴즈로 만납니다.”

‘거제편지’로 시민들과 SNS 소통에 나서고 있는 서일준 후보가 지역의 관심사를 ‘퀴즈풀이’로 소개하며 거제시민과 지역현안 공감확산에 나서고 있다.

거제시가 해결해야 할 과제나 거제시민이 알아두면 유익한 상식을 퀴즈형식으로 풀어 쉽게 접근하고 있다.

거제시민의 화합을 위한 홍보활동에 여념없는 서 후보는 타 후보를 의도적으로 흠집내려는 네거티브 선전전이나 선동적인 ‘포퓰리즘’ 공약은 하지 않는다.

거제시민을 이간하고 분열시킬 위험이 큰 이분법적인 정치논리보다 행정가로서 거제의 관심사를 시민과 함께 공유하는 것이 ‘거제를 하나 되게, 시민을 행복하게 하는 일’ 중 하나 라고 믿고 있다.

눈높이 소통이 나선 서 후보의 ‘하이파이브’가 양방향 소통의 새로운 트레이드마크로 자리매김하면서 인기를 끌고 있다.

서 후보는 거제편지 4회를 통해 ‘최근 거제시로 소유권이 이전된 섬’ 을 알리는 객관식 퀴즈를 냈다.

정답은 ‘이어도’가 아니라 ‘지심도’.

서 후보는 퀴즈해설을 통해 “지심도 소유권 이전은 관계부처와 토지가격을 ‘공시지가로냐 감정평가액으로 하느냐’ 로 어려움에 처해 있을 때 관련법률 등을 신중하게 검토하고 관계부처 관계자와 열정적으로 협상해 공시지가 12억 여원에 소유권을 이전받는데 힘을 보탰다” 고 밝혔다.

이어 “돈으로 산정할 수 없는 가치의 지심도 반환은 26만 거제시민과 전국의 거제향인 등 모두의 간절함이 이루어낸 것”이라고 소개했다.

선박을 타고 섬 마을을 방문하고 있는 서 후보.

서 후보는 “행정이 해결해야 하는 과제는 항상 있다. ‘왜’, ‘어떻게’ 를 고민하면서 깊이 생각하고 해답을 찾으면 답은 있다” 고 말했다.

“이제 지심도는 거제시민의 사랑을 안고 거제의 미래로 향합니다.” 라고 밝힌 서 후보의 거제편지, 그 후속편에 벌써 유권자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서진일 기자 기사 더보기

newsmorning@daum.net

많이 본 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조선경제

문화예술

이슈/기획

우리동네

거제시레저협회장배 제트스키대회 ‘성황’

거제시레저협회(회장 백세정)에서 주최 주관한 ‘제1회 거제시레저협회장배 제트스키대회’가 지난 4일 구조라 해…

  1. 고성 파프리카, 일본에서 인기몰이
  2. 거제조선해양문화관, 5월 징검다리 연휴 정상 개…
  3. 팔색조, 변함없이 거제에 오다

길따라칠백리

바다와 맞닿은 섬 '비금도'

비금도(飛禽島)의 자연은 일상에 지친 모두에게 여유와 활력을 제공했다. 지난 15일 마암사랑산악회(사…

  1. [고성] ‘적멸보궁’ 서 ‘연꽃석물’ 발굴
  2. [산행일기] 비움을 밟고 오르다
  3. [사진] 지리산 옻 진액 채취

일상에서

[구성옥의 산행일기] 동행

대자연의 마법에 취했다. 무술년(戊戌年) 새해를 맞아 필자는 조금 남다르게 한 해를 보내고 있다. …

  1. [산행일기] 명품 트레킹 대게 맛도 일품
  2. [산행일기] 상고대 핀 가을 지리산
  3. [구성옥의 산행일기] 우정

기사 목록

모닝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