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대우조선해양, 지난해 7330억원 영업이익 달성
매출액 11조 1018억원, 영업이익 7330억원으로 6년만에 흑자전환
작성 : 2018년 03월 12일(월) 17:29 가+가-
대우조선해양(대표이사 정성립)이 연간 영업이익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이는 전기손익수정을 통해 바뀐 재무제표를 기준으로 2011년 흑자이후 6년만이다.

대우조선해양은 2017년 매출액 11조 1018억원, 영업이익 7330억원, 당기순이익 6699억원(연결기준)이라고 잠정실적을 12일 공시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약 13.4% 감소했지만,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흑자전환했다고 12일 밝혔다.

특히 부채비율은 2016년말 2,185%에서 2017년말 281%로 획기적으로 개선됐다.

이는 회사가 2015년이후 대규모 구조조정을 통한 인건비 등 원가를 절감하고, 효율적인 생산체계를 구축하는 등 자구계획을 철저하게 이행한 효과가 나오기 시작한 것으로 보인다. 이러한 자구계획의 실행에 힘입어 대우조선해양은 지난해 5기의 해양플랜트를 계획대로 인도했으며, 이 과정에서 주문주측으로부터 대규모 추가정산(Change Order)을 확보했고, 지체보상금 조정에도 성공했다.

과거 해양플랜트 사업에서 대규모 손실이 발생했던 주된 이유는 공사를 하고도 이를 제대로 정산 받지 못했을 뿐만 아니라, 인도지연에 따라 대규모 지체보상금을 지불했기 때문이다.

다만 지난해 4분기 실적은 3분기말 대비 75원의 대규모 환율하락에 따른 매출 감소, 강재가격 및 최저임금 인상의 원가 상승 요인과 보수적 시장전망을 바탕으로 공사손실충당금 선반영 등의 요인으로 약 3,500억원 규모의 영업손실이 발생했다. 또한 수주산업과 관련한 엄격한 회계기준을 적용, 유무형자산에 대한 평가손실과 이연법인세자산 상각 등을 반영하여 당기순손실도 발생했다.

한편 대우조선해양은 이날 2017년 연간실적과 함께 2018년 경영목표도 공시했다. 대우조선해양의 올해 경영목표(별도기준)는 매출액 10조원, 수주목표는 개선되는 영업시황을 고려하여 지난해보다 대폭 증가한 73억 달러로 책정했다. 흑자기조도 유지한다는 계획이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지난 4분기 손실은 미래 불확실성을 사전에 반영한 일시적 요인에 따른 것”이라며, “올해에는 조선시장이 회복되는 기미를 보이고 있으며, 회사 내부적으로도 수익성이 가장 좋은 LNG선이 20척 인도되는 등 회사 재무상황도 상당히 개선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또한 대우조선해양은 2017년까지 약 2조 8,000억원의 자구안을 이행해 2017년까지 목표인 2조 7,700억원(2020년까지 전체 5.9조원)을 초과달성했다. 이를 바탕으로 올해 계획된 1.3조원 규모의 자구안을 차질 없이 이행함과 동시에 수주 등 경영목표 달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서진일 기자 기사 더보기

tyuop190@naver.com

많이 본 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조선경제

문화예술

이슈/기획

우리동네

거제시레저협회장배 제트스키대회 ‘성황’

거제시레저협회(회장 백세정)에서 주최 주관한 ‘제1회 거제시레저협회장배 제트스키대회’가 지난 4일 구조라 해…

  1. 고성 파프리카, 일본에서 인기몰이
  2. 거제조선해양문화관, 5월 징검다리 연휴 정상 개…
  3. 팔색조, 변함없이 거제에 오다

길따라칠백리

바다와 맞닿은 섬 '비금도'

비금도(飛禽島)의 자연은 일상에 지친 모두에게 여유와 활력을 제공했다. 지난 15일 마암사랑산악회(사…

  1. [고성] ‘적멸보궁’ 서 ‘연꽃석물’ 발굴
  2. [산행일기] 비움을 밟고 오르다
  3. [사진] 지리산 옻 진액 채취

일상에서

[구성옥의 산행일기] 동행

대자연의 마법에 취했다. 무술년(戊戌年) 새해를 맞아 필자는 조금 남다르게 한 해를 보내고 있다. …

  1. [산행일기] 명품 트레킹 대게 맛도 일품
  2. [산행일기] 상고대 핀 가을 지리산
  3. [구성옥의 산행일기] 우정

기사 목록

모닝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