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고성, 주요관광지 황금연휴 나들이 인파로 ‘북적’
작성 : 2018년 05월 09일(수) 14:01 가+가-

당항포 관광지

경남 고성군은 지난 5일부터 7일까지 이어지는 황금연휴기간에 당항포관광지와 고성공룡박물관에 2만4500여명의 나들이객이 다녀갔다고 밝혔다.

연휴기간에 다채로운 볼거리와 체험행사로 관람객을 맞이한 당항포관광지와 고성공룡박물관에 각각 1만4165명, 1만382명의 관람객이 방문했다.

경남고성공룡세계엑스포가 열렸던 주 행사장인 당항포관광지는 4D·5D 입체영상관, 다양한 공룡 조형물을 볼 수 있는 공룡동산을 관람하고 관광지 내에서 운행하는 공룡열차 등을 체험하려는 사람들로 북새통을 이뤘다.

특히 연휴기간에 고성오광대 공연, 시니구하기대작전, 마술, 솜사탕만들기, 공룡가면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준비해 어린이 관람객에 큰 인기를 끌었다.

고성공룡박물관은 중생대 공룡들이 살아 움직이는 모습을 재현한 공룡조형물과 공룡발자국 화석, 공룡쿠키만들기 체험, 주상절리의 병풍바위 등 공룡과 자연을 함께 즐기려는 관람객들로 인산인해를 이뤘다.

특히 어린이날 당일에는 두 곳 모두 어린이 관람객 무료입장을 실시해 관람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군 관계자는 “가정의 달인 5월에 다양한 공룡조형물과 천혜의 자연환경을 즐기기 위해 더 많은 관람객이 고성군에 찾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관람객들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진일 기자 기사 더보기

tyuop190@naver.com

많이 본 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조선경제

문화예술

이슈/기획

우리동네

길따라칠백리

바다와 맞닿은 섬 '비금도'

비금도(飛禽島)의 자연은 일상에 지친 모두에게 여유와 활력을 제공했다. 지난 15일 마암사랑산악회(사…

  1. [고성] ‘적멸보궁’ 서 ‘연꽃석물’ 발굴
  2. [산행일기] 비움을 밟고 오르다
  3. [사진] 지리산 옻 진액 채취

일상에서

[구성옥의 산행일기] 동행

대자연의 마법에 취했다. 무술년(戊戌年) 새해를 맞아 필자는 조금 남다르게 한 해를 보내고 있다. …

  1. [산행일기] 명품 트레킹 대게 맛도 일품
  2. [산행일기] 상고대 핀 가을 지리산
  3. [구성옥의 산행일기] 우정

기사 목록

모닝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