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거제] 묻지마 폭행범 3개월째‘오리무중’
작성 : 2018년 05월 29일(화) 14:12 가+가-

고현버스터미널

3개월 전 거제시 고현동 고현시외버스터미널에서 발생한 묻지마 폭행 사건의 범인 검거가 늦어지고 있다.

거제경찰서는 고현시외버스터미널에 설치된 폐쇄회로(CC)TV의 영상 장애로 범인의 특정이 어렵다는 입장을 피해자 가족에게 한 달 전에 전달했다.

피해자 누나 A씨는 “하루 수천 명이 오가는 공공시설(버스터미널)에서 어떤 일이 일어날지 모르는데 설치된 CCTV의 영상 장애가 말이 되느냐”며 거제시 통합관제센터에 관리책임을 따져 물었다.

통합관제센터는 문제의 CCTV는 고현시외버스터미널 내부를 촬영하고 있는 것이며, 해당사업자가 자체관리 중인 CCTV라고 안내했다.

고현시외버스 터미널 관계자는 “터미널 건물 안팎으로 수십 개의 카메라가 달려 있어 전국의 수사기관 등에서 영상분석 의뢰에 협조하고 있다”면서 “사건 당일에 한 개의 카메라 영상 화질이 좋지 않아 다음 날 즉시 보수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사건 당시 고현시외버스터미널 영상 장애로 범인을 특정하기 어렵다고 판단, 피해자 및 가족이 설명한 인상착의를 토대로 범인 검거에 전력을 쏟고 있다.

사건은 지난 3월 13일 오후 8시30분께 고현동 고현버스터미널 안에서 어깨에 문신을 한 건장한 남성이 A씨의 남동생에게 다가와 무차별 폭력을 행사했다.

당시 A씨는 폭력을 저지했으며, 이를 지켜본 시민이 경찰에 신고하자 범인은 바로 도주했다.
이회근 기사 더보기

leehg4448@hanmail.net

많이 본 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조선경제

문화예술

이슈/기획

우리동네

길따라칠백리

바다와 맞닿은 섬 '비금도'

비금도(飛禽島)의 자연은 일상에 지친 모두에게 여유와 활력을 제공했다. 지난 15일 마암사랑산악회(사…

  1. [고성] ‘적멸보궁’ 서 ‘연꽃석물’ 발굴
  2. [산행일기] 비움을 밟고 오르다
  3. [사진] 지리산 옻 진액 채취

일상에서

[구성옥의 산행일기] 동행

대자연의 마법에 취했다. 무술년(戊戌年) 새해를 맞아 필자는 조금 남다르게 한 해를 보내고 있다. …

  1. [산행일기] 명품 트레킹 대게 맛도 일품
  2. [산행일기] 상고대 핀 가을 지리산
  3. [구성옥의 산행일기] 우정

기사 목록

모닝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