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변광용 거제시장, 구석구석 현장소통행정 구현
시민소통, 주민숙원사업 현장점검 지속적 시행
작성 : 2019년 05월 13일(월) 20:11 가+가-

현장방문에 나선 변광용 거제시장(사진 오른쪽). <사진/거제시>

지역 숙원사업 해결을 위한 변광용 거제시장의 행보가 빨라지고 있다.

일회성이 아니라 짬이 날 때 마다 수시로 면․동 구석구석을 누비며 주민숙원사업 대상지를 방문해 현장을 점검하고 애로사항을 듣고 있다.

소규모 주민숙원사업은 지역 주민들의 생활과 영농에 밀접한 관계가 있는 마을안길 포장 및 진입로, 민가 주변·농경지 배수로 정비 등의 주민 불편사항이 대부분이다.

일운면 공령마을을 시작으로 교항마을, 대동마을, 거제면 외간마을 등 네 곳의 주민숙원 대상 사업사업대상지를 찾았다.

변광용 시장은 “지역문제 해결의 답은 현장에 살고 있는 주민들과의 대화와 토론속에서 찾을 수 있다고 생각한다. 앞으로도 힘이 닿는 데까지 직접 주민들과 만나는 소통행정을 이어나가며, 지역 곳곳의 산재된 주민불편사항을 해결해 나가기 위해 성실한 자세로 한걸음 한걸음 현장속으로 뚜벅뚜벅 걸어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거제시는 마을에서 건의된 주민 불편사항을 연내 신속하게 처리할 수 있도록 현장중심의 대화 및 참여행정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며, 현장방문시 건의된 주민 의견을 충분히 수렴하여 반영하는 등 주민숙원사업 해결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변 시장의 현장방문에 마을 이장 등 주민들은 “시장이 직접 마을을 방문 현장을 직접 점검한다는 데 놀라움과 고마움을 함께 느끼고 있다”며 환영했다.
서진일 기자 기사 더보기

newsmorning@daum.net

많이 본 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조선경제

문화예술

이슈/기획

우리동네

길따라칠백리

거제의 절경 쪽빛바다 버스’타고 누린다

거제시는 지난 여름부터 주요 명산과 관광지를 경유하는‘쪽빛바다 버스’를 운행하고 있다. 쪽빛바다 버스는…

  1. 바다와 맞닿은 섬 '비금도'
  2. [고성] ‘적멸보궁’ 서 ‘연꽃석물’ 발굴
  3. [산행일기] 비움을 밟고 오르다

일상에서

거제산 한라봉 등 만감류 선물용으로 인기

깨끗한 자연환경과 아름다운 해안절경으로 유명한 거제에서 본격적으로 만감류가 수확되고 있다. 거제 특산…

  1. 한국의 마터호른 거류산 가을산행 어때요
  2. [산행일기] 물기 마르지 않은 단풍잎
  3. 분단의 아픔 간직한 ‘돌아오지 않는 다리’

기사 목록

모닝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