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거제정치, "난대수목원으로 하나 된다"
옥영문 의장 포함한 민주당 시도의원 김 의원에게 건의문 전달
작성 : 2019년 07월 03일(수) 14:33 가+가-

민주당 시도의원들과 김한표 의원이 만났다.

김한표 의원(자유한국당·경남 거제)은 지난 2일, 국회의원회관 의원실에서 옥영문 거제시의회 의장 강병주, 노재하 거제시의원과 김성갑, 송오성, 옥은숙 경남도의회 의원과 을 만나 ‘국립난대수목원’ 거제 유치를 위한 건의서를 전달받고 유치 방안을 협의했다.

옥영문 거제시의회의장은 “난대수목원 조성 예정지 초입부에는 치유의 숲 조성과 자연휴양림, 학동흑진주 몽돌해변 등이 있으며, 해금강, 외도보타니아, 공곶이, 한려해상 생태자원 등과 연계하여 관광벨트를 형성할 수 있어 활용도가 높다”고 밝혔다.

김성갑 경남도의원도 “조선산업 불황에 따른 고용위기지역 극복을 위해 ‘국립난대수목원’을 경남 거제에 조성해 줄 것을 정부에 강력하게 건의했다”고 밝혔다.

노재하 시의원은 “지역사업 유치를 위해서는 지역 국회의원의 역할이 가장 중요하다”고 전했다.

김한표 의원은 “‘국립난대수목원’ 거제 유치에는 여·야가 없고, 거제시와 경상남도가 한마음으로 추진하고 있는 만큼 기존의 추진했던 ‘치유의 숲’ 조성 사업을 포함하여 경남 최초의 산림복지시설을 유치하는데 지역구 국회의원으로써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국비 1000억 원 가량 투입될 것으로 보이는 ‘국립난대수목원’은 올해 입지 선정을 완료하고 내년 기본구상계획, 2021년 예비타당성 조사 등의 절차를 거칠 것으로 예상된다.

거제에 국립난대수목원이 들어서면 난대식물연구를 위한 전초기지 역할은 물론 거제와 통영, 고성, 진주, 창원 등 지역 관광 활성화를 견인할 것으로 기대된다.
서진일 기자 기사 더보기

newsmorning@daum.net

많이 본 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조선경제

문화예술

이슈/기획

우리동네

길따라칠백리

거제의 절경 쪽빛바다 버스’타고 누린다

거제시는 지난 여름부터 주요 명산과 관광지를 경유하는‘쪽빛바다 버스’를 운행하고 있다. 쪽빛바다 버스는…

  1. 바다와 맞닿은 섬 '비금도'
  2. [고성] ‘적멸보궁’ 서 ‘연꽃석물’ 발굴
  3. [산행일기] 비움을 밟고 오르다

일상에서

거제산 한라봉 등 만감류 선물용으로 인기

깨끗한 자연환경과 아름다운 해안절경으로 유명한 거제에서 본격적으로 만감류가 수확되고 있다. 거제 특산…

  1. 한국의 마터호른 거류산 가을산행 어때요
  2. [산행일기] 물기 마르지 않은 단풍잎
  3. 분단의 아픔 간직한 ‘돌아오지 않는 다리’

기사 목록

모닝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