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거제평화공원 조성 기본 콘셉트 찾았다
작성 : 2019년 07월 14일(일) 21:04 가+가-
거제시는 12일 거제평화공원 조성사업 기본계획용역 최종보고회에서 ‘평화’를 전면에 내세운 거제평화공원 조성사업 기본계획을 마련했다.

전쟁과 깊은 연관을 가진 포로수용소라는 어두운 이미지에서 탈피, 포로들의 음악회, 운동회, 취미활동 등 국제협약에 의해 자유와 평화를 누렸던 수용소라는 세계 유일의 특화된 콘텐츠를 발굴했다.

기존의 포로수용소유적공원이 반공이데올로기에 편승한 안보위주의 전시물과 노후화된 전시시설물, 트렌드를 반영하지 못한 전쟁전시관의 성격에서 벗어나지 못함으로 관광객이 점진적으로 감소하자 타개책으로 VR체험관 개관, 거제관광 모노레일 개통, 어린이 놀이시설 설치 등 다양한 방법으로 관광객 유인책을 편 결과 기대 이상의 성과를 거두고 있다.

거제평화공원 조성사업은 포로수용소유적공원내에 참전국 16개국과 의료지원국 5개국의 평화를 향한 고귀한 희생을 잊지 말자는 평화수호대, 전쟁과 피난 속에서도 역경을 꿋꿋이 이겨낸 고아와 천막학교를 테마로한 어린이평화전시관, 누구나 가보고 싶어 하지만 쉽게 갈 수 없는 판문점을 배경으로 하는 평화정원, 관광객과 지역 공동체가 하나 되는 피난민촌 평화시장 등 다양한 볼거리, 먹거리, 즐길거리와 전쟁의 상흔을 그대로 보여주는 유적박물관을 신축, 유적공원을 리뉴얼 하는 계획이다.

변광용 거제시장은 1999년 10월 개관이후 약 1200여만 명의 관광객이 방문, 명실상부한 남해안 최고의 관광지로 자리매김하며 그간 지역발전에 크게 기여했던 포로수용소유적공원의 관광객이 최근 감소일로에 접어들자 지난 1월 정책자문회의를 열고 포로수용소유적공원내에 평화공원을 조성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총 사업비 190억 원을 들여 2024년 준공 예정인 거제평화공원 조성사업은 남부내륙철도 개통과 더불어 침체된 지역 경제 활성화와 1000만 관광객 유치를 위한 마중물이 될 것이며 세계로 가는 평화의 도시 거제로 가는 촉진제로 작용하기를 염원한다고 밝혔다.
서진일 기자 기사 더보기

newsmorning@daum.net

많이 본 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조선경제

문화예술

이슈/기획

우리동네

길따라칠백리

거제의 절경 쪽빛바다 버스’타고 누린다

거제시는 지난 여름부터 주요 명산과 관광지를 경유하는‘쪽빛바다 버스’를 운행하고 있다. 쪽빛바다 버스는…

  1. 바다와 맞닿은 섬 '비금도'
  2. [고성] ‘적멸보궁’ 서 ‘연꽃석물’ 발굴
  3. [산행일기] 비움을 밟고 오르다

일상에서

거제산 한라봉 등 만감류 선물용으로 인기

깨끗한 자연환경과 아름다운 해안절경으로 유명한 거제에서 본격적으로 만감류가 수확되고 있다. 거제 특산…

  1. 한국의 마터호른 거류산 가을산행 어때요
  2. [산행일기] 물기 마르지 않은 단풍잎
  3. 분단의 아픔 간직한 ‘돌아오지 않는 다리’

기사 목록

모닝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