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거제 현대자동차 사거리, 법무부 장관 사퇴 촉구 집회
작성 : 2019년 10월 01일(화) 10:07 가+가-

집회.

30일 오후 6시 30분 거제시 고현동 현대자동차 사거리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의 사퇴와 구속을 촉구하는 집회가 열렸다.

이날 집회에는 김한표 국회의원과 신금자,전기풍, 윤부원, 김동수, 고정이 등 자유한국당 소속 거제시의원, 자유한국당 서일준 전 거제부시장과 시민단체, 거제시민 등 250여 명이 모여 한 목소리를 냈다.

집회는 특이하게도 애국가 4절 완창으로 시작과 끝을 맺었다.

경남인권보장조례 반대 단체 소속 안선아 씨가 여당과 경남도교육감이 추진중인 학생인권조례 등에 대한 폐단을 밝히며 학부모들의 감정을 자극했고, 경주 토함산에서 온 일화스님과 이인수 목사는 종교계에서 바라본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 사태에 대해 의견을 밝혔다.


거제지역 자유한국당 소속 시의원들과 노동자를 대표한 유인제 씨, 부정선거 사전선거를 방지해야 한다는 최막이 씨 등 많은 참가자들이 현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 사태에 대해 부정적 견해를 밝혔다.

지역의 한 고3 수험생도 발언대에 올랐다. 젊은 사람들이 많이 안 보여 실망했다는 수험생은 "법무부 장관을 한다는 사람이 법을 어겨서는 안된다"며 "그런 부도덕한 인사를 임명한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원망도 표출했다.

특히 자신은 좌파도 우파도 아니고 박근혜 전 대통령 석방도 원하지 않지만 고등학교 2학년때 배운 '법과 정치'라는 과목에서 배운대로 법은 반드시 지켜져야 한다고 했다.


자유한국당 김한표 국회의원도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 사태에 대한 입장을 내놨다. 김 의원은 "우리 문재인 대통령, 우리 고향 대통령으로써 고향 시민들이 정말 많은 희망을 걸었을 겁니다. 그런데 고향에 보여주는 모습은 정말 이게 아니라고 생각이 듭니다. 대우조선을 일방적으로 특혜 매각시키고, 정말 국민들이 원하지 않는 법무부장관 조국을 임명하고 끌고가는 것을 보면서 많은 시민들이 분노하고 실망했습니다. 부디 고향 대통령으로써 훌륭한 업적을 남기고 내려오시길 바라는데 정말 안타까운 마음 금할 길이 없습니다. 문재인 대통령 조국을 파면하시고 국정을 이끌어 나가시길 바라겠습니다"라고 말했다.

집회는 잘 마무리 됐지만 집회 방해를 막기 위해 50명 가까운 경찰병력이 배치됐지만 막무가내식 시민들의 폭언에 곤욕을 치렀다.


집회 방해를 저지하는 경찰에게 자신은 (경찰에게)욕설을 했으면서도 경찰이 욕했다며 소란을 피운 시민도 있었다.

정치적 이념을 떠나 상대에 대한 존중이 필요하다는 일부 시민들의 지적이 뒤따른 집회였다.
조형록 기자 기사 더보기

whwndrud11@naver.com

많이 본 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조선경제

문화예술

이슈/기획

우리동네

길따라칠백리

거제의 절경 쪽빛바다 버스’타고 누린다

거제시는 지난 여름부터 주요 명산과 관광지를 경유하는‘쪽빛바다 버스’를 운행하고 있다. 쪽빛바다 버스는…

  1. 바다와 맞닿은 섬 '비금도'
  2. [고성] ‘적멸보궁’ 서 ‘연꽃석물’ 발굴
  3. [산행일기] 비움을 밟고 오르다

일상에서

거제산 한라봉 등 만감류 선물용으로 인기

깨끗한 자연환경과 아름다운 해안절경으로 유명한 거제에서 본격적으로 만감류가 수확되고 있다. 거제 특산…

  1. 한국의 마터호른 거류산 가을산행 어때요
  2. [산행일기] 물기 마르지 않은 단풍잎
  3. 분단의 아픔 간직한 ‘돌아오지 않는 다리’

기사 목록

모닝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