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거제시 희망-up 소상공인 특별자금 협약체결
저신용, 저소득 취약계층까지 지원대상 확대.. 업체당 2천~ 1억 원 규모
작성 : 2020년 10월 20일(화) 16:22 가+가-
거제시가 지역 내 소상공인의 자금난 해소를 위한 융자지원 확대에 나선다.

시는 20일 거제시청 시장실에서 경남신용보증재단(이사장 구철회)과 ‘거제시 희망-up 소상공인 특별자금’ 출연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하여 거제시가 경남신용보증재단에 17억 원의 재원을 출연하고 경남신용보증재단은 소상공인의 신용보증을 지원하는 것을 내용으로 한다.

지역 내 소상공인은 10월 26일부터 올해 연말까지 최소 2천만 원에서 최대 1억까지 보증 없이 편리하게 대출을 받을 수 있다.

시는 소상공인의 금융권 대출이자 중 연 2.5%의 이자차액을 3년간 보전하고, 보증수수료 1%를 1년간 지원한다.

거제시 관내 전체 소상공인 업체는 1만 3000여개소다.

다만, 지원금 신청일 현재 거제시에 사업자등록을 하고 영업 중인 소상공인은 신청이 가능하나, 유흥업소와 휴업이나 폐업중인 업체 등은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시는 특별자금 지원을 위해 3차 추경에 17억을 추가 편성하여 총 24억 5천 만 원의 재원을 마련하였으며, 이는 매년 2~3억 수준이었던 과거와 비교하면 역대 최대 규모다.

변광용 거제시장은 “코로나19로 경제활동이 위축되면서 소상공인의 피해가 크고 금융수요가 급증하고 있어 긴급 지원책을 마련하게 되었다”며 “특히 이번 특별자금 지원은 소상공인들의 의견을 반영해 대출이 어려운 저신용, 저소득 취약계층까지 대상을 확대한 만큼 소상공인분들의 긴급한 자금난 해소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소상공인 특별자금 지원에 대한 문의는 조선경제과 지역경제담당(055-639-4112 ~ 4116)으로 하면 된다.
오정미 기자 기사 더보기

newsmorning@daum.net

많이 본 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조선경제

문화예술

이슈/기획

우리동네

길따라칠백리

거제의 절경 쪽빛바다 버스’타고 누린다

거제시는 지난 여름부터 주요 명산과 관광지를 경유하는‘쪽빛바다 버스’를 운행하고 있다. 쪽빛바다 버스는…

  1. 바다와 맞닿은 섬 '비금도'
  2. [고성] ‘적멸보궁’ 서 ‘연꽃석물’ 발굴
  3. [산행일기] 비움을 밟고 오르다

일상에서

기사 목록

모닝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