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거제시, 신재생에너지 융복합단지 2000억 원 규모 투자 협의
4차 산업 유치로 산업다각화, 고용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 총력
작성 : 2021년 11월 30일(화) 11:54 가+가-
거제시가 연료전지, 데이터센터 등 4차 산업 유치를 통해 지역 내 산업의 다각화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적극 나서고 있다.

변광용 시장과 거제시 직원들은 29일 평택시 소재 오성연료전지(주)를 방문해 2,000억 원 상당 규모의 30MW급 연료전지 발전시설 사업유치와 투자계획에 대해 협의했다. 오성연료전지(주)는 국내 최고의 연료전지 발전사로 ‘거제형 신산업․에너지 융복합단지 조성사업’의 주요 사업자이다.

거제형 신산업․에너지 융복합단지 조성사업은 둔덕면 하둔리 일원 부지 250,000㎡에 총사업비 7,950억 원을 투입하는 사업으로 각종 행정규제로 발전이 저해되고 있는 둔덕면의 균형발전을 위해 거제시가 역점을 기울이고 있는 시책 사업이다.

또한 연료전지 발전시설과 연료전지에서 나오는 폐열을 활용한 데이터센터, 냉동물류센터, 스마트 양식장 및 스마트팜 등 연관 산업시설을 조성하는 새로운 유형의 신에너지 테마사업으로 거제시에서 전국 최초로 시행하고 있다.

거제시는 이 사업으로 한국판 그린뉴딜 정책의 최우선 과제인 저탄소․분산형 에너지 확산에 기여하고, 미래 경제기조를 아우르는 제4차 산업을 융합한 신산업 기반구축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방침이다.

변광용 시장은 “산업 다각화는 거제시의 큰 숙제 중 하나였다”며 “거제 경제의 쌍두마차인 조선 산업과 관광 산업에 대한 다각적 지원과 함께 신산업 유치로 미래 먹거리 산업 창출의 동력을 확보하고, 대규모 고용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반지연 기자 기사 더보기

newsmorning@daum.net

많이 본 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조선경제

문화예술

이슈/기획

우리동네

길따라칠백리

거제의 절경 쪽빛바다 버스’타고 누린다

거제시는 지난 여름부터 주요 명산과 관광지를 경유하는‘쪽빛바다 버스’를 운행하고 있다. 쪽빛바다 버스는…

  1. 바다와 맞닿은 섬 '비금도'
  2. [고성] ‘적멸보궁’ 서 ‘연꽃석물’ 발굴
  3. [산행일기] 비움을 밟고 오르다

일상에서

기사 목록

모닝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