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송오성 경남도의원 경남도 조례용어 바꿨다
작성 : 2019년 12월 16일(월) 14:37 가+가-

ⓒ송오성 경남도의원

송오성 경남도의원(민주·거제2)이 대표발의한 '경상남도 조례용어 일괄 정비를 위한 조례안'이 경상남도의회 본희의에서 가결됐다.

앞으로 경남에서는 '근로'라는 용어가 '노동'으로 일괄 변경된다.

송 의원은 지난 13일 경남도의회 제368회 정례회 6차 본회의에서 34명 의원의 동의를 받아 해당 안건을 대표 발의했다.

송 의원은 노동절과 근로자의날의 유래와 개념, 현 실태를 설명했다. 특히 "'근로'라는 용어가 일본의 근로정신대 등 일제 잔재용어로 '부지런히 일하라'는 통상적 의미가 내포돼 있다"며 "오늘날 법률용어로서만 사용되고 있을 뿐 '노동'이라는 용어가 사회일반에서 광범위하게 사용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송의원이 대표발의한 '섬 발전지원 조례안'도 가결됐다. 이 조례는 전국에서 두 번째로 많은 섬을 보유하고 있는 경상남도의 섬 자원 보존과 관광여건 개선을 위해 섬 발전 종합계획을 수립하고, '섬 발전지원사업'과 '섬 발전지원센터'를 설치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다.

송 의원은 이번 조례제정으로 경남 도서지역 균형발전 사업추진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했다.
조형록 기자 기사 더보기

whwndrud11@naver.com

많이 본 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조선경제

문화예술

이슈/기획

우리동네

“통영 섬요정 지니가 되어보세요"

통영섬지니협의체(대표 이동열)가 지난 5월 15일 한국농어촌공사는 농림축산식품부 주최, 한국농어촌공사 주관으…

  1. 장승포농협, 조합원 및 조합원자녀 장학금 지급
  2. 거제시, 법동 복합낚시공원 개장
  3. 한려해상국립공원, 코로나19 위기극복 동참

길따라칠백리

거제의 절경 쪽빛바다 버스’타고 누린다

거제시는 지난 여름부터 주요 명산과 관광지를 경유하는‘쪽빛바다 버스’를 운행하고 있다. 쪽빛바다 버스는…

  1. 바다와 맞닿은 섬 '비금도'
  2. [고성] ‘적멸보궁’ 서 ‘연꽃석물’ 발굴
  3. [산행일기] 비움을 밟고 오르다

일상에서

거제산 한라봉 등 만감류 선물용으로 인기

깨끗한 자연환경과 아름다운 해안절경으로 유명한 거제에서 본격적으로 만감류가 수확되고 있다. 거제 특산…

  1. 한국의 마터호른 거류산 가을산행 어때요
  2. [산행일기] 물기 마르지 않은 단풍잎
  3. 분단의 아픔 간직한 ‘돌아오지 않는 다리’

기사 목록

모닝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