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부산시, 신종코로나 방역-경제 투 트랙 총력대응
오거돈 시장, “시와 지역사회의 역량을 총집결 피해 최소화
작성 : 2020년 02월 03일(월) 10:32 가+가-
부산시(시장 오거돈)가 2월 3일 10시 30분에 시장, 구청장·군수, 부시장, 실·국장 등이 참여하는 비상대책회의 개최를 기점으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비상대응체제를 확대한다.

비상대응체제는 재난안전대책본부를 통한 방역과 비상경제대책본부를 통한 경제적 대응 두 가지 트랙으로 구성된다.

두 본부 모두 본부장은 시장이며, 실무적으로는 방역분야는 행정부시장, 경제분야는 경제부시장이 전담해 시 조직 전체와 유관기관, 협·단체가 일사분란하게 대응하는 체계를 갖추게 된다.

재난안전대책본부는 시장을 중심으로 ▲행정총괄지원반 ▲감염병관리반 ▲격리지원반 ▲의료지원반 ▲방역지원반 ▲취약계층 및 외국인 지원반 등 경찰·소방 등 유관기관 합동 10개 반으로 구성되며, 각 반 별 담당분야에 대한 임무를 수행한다.

시는 2월 초 방역물품(마스크, 손세정제) 배부와 별도로, 특별교부세 또는 재난관리기금을 신속 투입하여 열감지기, 이동형 방사선 촬영기, 살균소독장비 등 방역장비를 도입해 검역·방역 체계를 강화할 예정이다.

아울러, 다중이 밀집하여 감염의 우려가 높은 행사·축제의 경우 방역대책을 철저히 수립해 감염을 방지하고, 감염증 확산 상황에 따라 행사 개최여부를 케이스에 따라 신중히 판단한다.

도시철도 소독주기를 절반으로 단축(6일→3일)하고, 시내버스 손잡이를 출차 시마다 소독을 하는 등 대중교통에 대한 방역 또한 강화할 계획이다.

비상경제대책본부는 전국 지자체 중 부산시가 가장 먼저 구성하여 발빠르게 대응한다. 시장을 본부장으로 ▲총괄지원반 ▲수출입지원반 ▲관광지원반 ▲항만·물류지원반 ▲민생안정지원반 ▲대학협력반 등 6개 반, 40여 개 기관이 참여하게 된다. 이는 시장이 직접 지역 경제 상황을 살피고, 그에 대한 ‘비상경제대책’을 면밀히 챙겨나가겠다는 의지가 담겨있다.

시는 4일 시장이 주재하는 민관 합동 ‘제1차 비상경제대책회의’를 곧바로 개최해 부산상공회의소 등 지역 경제 유관기관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 경제 동향 및 피해 기업에 대한 점검과 분야별 지원대책에 대해 집중적으로 논의할 예정이다.

오거돈 시장은 “부산시에 아직 확진자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선제적으로 비상대응체계를 가동하여 시, 구·군, 유관기관, 경제계, 기업, 대학 등 지역사회의 역량을 총집결시켜 지역경제와 시민사회의 충격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서혜림 기자 기사 더보기

newsmorning@daum.net

많이 본 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조선경제

문화예술

이슈/기획

우리동네

거제시민을 위한 거리 낭만 버스킹 성료

거제시민을 위한‘거리 낭만 버스킹’이 지난달 30일 신현농협 본점 앞에서 오후 6시부터 두시간 공연을 마지막…

  1. 거제 둔덕 청정 미나리 첫 출하 판매
  2. 거제해양관광개발공사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
  3. 거제 여성축구 첫 우승 ‘호연지기’

길따라칠백리

거제의 절경 쪽빛바다 버스’타고 누린다

거제시는 지난 여름부터 주요 명산과 관광지를 경유하는‘쪽빛바다 버스’를 운행하고 있다. 쪽빛바다 버스는…

  1. 바다와 맞닿은 섬 '비금도'
  2. [고성] ‘적멸보궁’ 서 ‘연꽃석물’ 발굴
  3. [산행일기] 비움을 밟고 오르다

일상에서

거제산 한라봉 등 만감류 선물용으로 인기

깨끗한 자연환경과 아름다운 해안절경으로 유명한 거제에서 본격적으로 만감류가 수확되고 있다. 거제 특산…

  1. 한국의 마터호른 거류산 가을산행 어때요
  2. [산행일기] 물기 마르지 않은 단풍잎
  3. 분단의 아픔 간직한 ‘돌아오지 않는 다리’

기사 목록

모닝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