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심원사 소장 책 2권, 경남도 유형문화재 지정
작성 : 2022년 08월 26일(금) 19:06 가+가-
지난 18일 거제시 삼거동 대한불교법계종 심원사에서 소장하고 있는 책 ‘지장보살본원경’과 ‘법집별행록절요병입사기’ 2건이 경남도 유형문화재로 지정됐다.

거제 심원사 소장 ‘지장보살본원경’은 아미타불의 원력에 의해 서방 극랑정토로 왕생을 염원하는 이들을 위한 입문서로써 염불신앙의 핵심이 요약되어 있다. 삼장법사 법등이 번역한 본으로 전체적으로 보존상태가 양호하며 책의 말미에 간행기록이 기재되어 있어 판본을 명확하게 알 수 있다.

3권 1책의 완질본으로 인출 및 보존상태가 비교적 양호한 편이며 특히, 이두 구결과 한글 연구사에 있어 중요한 사료적 가치가 커서 도 유형문화재로 지정됐다.

‘법집별행록절요병입사기’는 보조국사 지눌이 입적하기 1년 전인 1209년에 중국 화엄종 제5조 규봉종밀이 엮은 ‘법집별행록’가운데서 중요한 부분을 절요하고 자신의 견해를 더하여 편집한 책이다.

현재 종밀의 ‘법집별행록’이 전하지 않기 때문에 이 책을 통해서만 그 원전의 내용을 알 수 있으므로 더욱 가치가 큰 자료이다.

거제 심원사 소장 ‘법집별행록절요병입사기’는 1588년이라는 간행 시기와 운문사라는 간행 장소가 분명한 판본으로 일부 보수된 흔적이 있지만 이미 지정된 동일 판본들보다 보존상태가 양호한 편이며 자료의 전반에 걸쳐 열람자들의 견해가 첨부되어 있어 조선 중기 불교계의 사상적 동향을 이해할 수 있는 자료이므로 경상남도 유형문화재로 지정됐다.

거제시는 올해안으로 문화재에 대한 설명이 담긴 안내판과 관람객들의 편의 제공을 위한 도로 방향 안내판을 제작하여 설치할 예정이다.

반지연 기자 기사 더보기

newsmorning@daum.net

많이 본 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조선경제

문화예술

이슈/기획

우리동네

길따라칠백리

일상에서

[구성옥의 산행일기] 거류산의 명암

경남 고성군의 거류산은 진산이다. 오는 22일 제10회 엄홍길 대장과 함께하는 등산 축제가 거류산 일원…

  1. 하늘 위로 날아올라 …꿀벌의 사랑
  2. 〔구성옥의 산행일기〕자연이 정해준 색깔
  3. 거제산 한라봉 등 만감류 선물용으로 인기

기사 목록

모닝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