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거제시문화예술재단, 미래 발전 자문위원회 발족
작성 : 2023년 03월 02일(목) 21:58 가+가-

자문회의.

국내 최고의 예술경영 베테랑들이 거제에 모여 거제시문화예술재단의 미래 도약을 위한 논의를 시작했다.

거제시문화예술재단(이사장 박종우)은 지난 27일 오후 3시 거제문화예술회관 다목적홀에서 국내 공연장·재단 경영 전문가와 함께 ‘거제시문화예술재단 20주년’ 미래 발전을 위한 자문위원회를 발족하고 이 날 첫 자문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자문단 회의에는 아시아문화예술인연합회 박인건 부회장, 한국공연예술경영협회 정선구 이사, 금정문회회관 강창일 관장, 밀양문화관광재단 이치우 대표이사 등 한국의 대표적인 공연장·재단 운영 전문가들이 자문단으로 위촉, 재단의 미래에 대해 아낌없는 조언을 하였다.

재단의 역할, 발전 방향과 함께 ‘문화예술지원센터’(별관동 예정) 활용방안 및 공간 재구성 등의 주제로 진행된 이번 자문회의에서 자문위원들은 ▲재단의 중장기 전략 수립이 필요하다고 했다.

이를 위해 재단 직원 중심의 TF팀 운영을 제안하는 한편 별관동에 건립 예정인 ‘문화예술지원센터’ 운영과 관련 미해서는 미래 지속가능성을 화두로 삼았다.

이들은 미세한 공간 활용 계획에 집중하기보다 큰 그림의 운영 전략을 그릴 것을 조언했으며 구체적인 아이디어로 아트팩토리, 레지던시 등 예술인 활동을 위한 공간 등을 제시했다.
특히 거제시문화예술재단의 경우, 비슷한 규모의 타 시·도에 비해 운영 예산과 인력이 지나치게 부족한 점을 지적하고 앞으로 시민들을 위한 질 높은 서비스를 제공하고 좋은 공연을 만들기 위해서는 예산과 인력을 확대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김준성 거제문화예술회관장은 “재단 20주년을 맞아 공연장과 재단을 운영해온 전국의 기라성 같은 선배 예술경영자들을 한자리에 모시고 미래 발전 방향에 대한 여러 의견을 들었다”면서 “앞으로의 도약을 위해 함께 많은 고민을 해 보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거제시문화예술재단은 이번 자문회의 결과를 토대로 더 나은 재단 운영을 위해 필요한 여러 사항을 확인하고 앞으로 여러 차례 국내 전문가 자문회의를 거쳐 재단의 향후 20년을 준비할 전망이다.

거제시문화예술재단 《미래 발전을 위한 자문회의》 제안 요약

▲ 재단의 중장기 발전 계획 수립
- 중기(2년), 장기(4년) 목표 설정
- 재단 직원 중심의 중장기 TF팀 구성
▲ 별관동 ‘문화예술지원센터’ 운영
- 공간 나누기보다 큰 그림의 운영 전략 필요
▲ 경영 구조 개선
- 재단-시민 소통 및 홍보 마케팅 역량 확대
- 최소한의 사업 예산과 필수 인력 증원
오정미 기자 기사 더보기

newsmorning@daum.net

많이 본 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조선경제

문화예술

이슈/기획

우리동네

길따라칠백리

일상에서

[구성옥의 산행일기] 거류산의 명암

경남 고성군의 거류산은 진산이다. 오는 22일 제10회 엄홍길 대장과 함께하는 등산 축제가 거류산 일원…

  1. 하늘 위로 날아올라 …꿀벌의 사랑
  2. 〔구성옥의 산행일기〕자연이 정해준 색깔
  3. 거제산 한라봉 등 만감류 선물용으로 인기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