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韓, 6월 조선수주 독주 ... 중국과 격차 좁혀
지난해 상반기 대비 수주잔량 韓만 유일하게 늘어
작성 : 2019년 07월 09일(화) 11:20 가+가-
영국의 조선해운시황 분석기관 클락슨리서치에 따르면, 6월 전세계 선박 발주량 66만CGT(18척) 중 한국이 절반(34만CGT, 6척)을 수주하며 중국(24만CGT, 7척)을 제치고 지난달에 이어 두 달 연속 1위를 차지했다.

누적 수주량에서 한국은 4월 한때 1위 중국과 18% 포인트 차이까지 벌어졌었으나 상반기 집계 결과 중국 432만CGT(42%), 한국 317만CGT(31%)로 11% 포인트까지 격차를 좁히며 2위를 기록했다.

한국의 남은 일감(수주잔량)은 2062만CGT로 작년 같은 기간 보다 약 10% 늘어났다.

선박 발(수)주량

2019년 6월 한달간 전세계 선박 발주량은 66만CGT(18척)를 기록했다. 이 중 한국이 34만CGT(6척)를 수주하면서 24만CGT(7척)을 수주한 중국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일본은 9만CGT(5척)를 수주하며 뒤를 이었다.

올해 1~6월 누계 수주 실적은 중국이 432만CGT(176척) 42%, 한국 317만CGT(69척) 31%, 이탈리아 111만CGT(14척) 11%, 일본 110만CGT(62척) 11% 순이다.

올해 6월 전세계 발주량은 지난달 112만CGT(37척)에 비해 41% 감소했다. 최근 3년간 1~6월 누계 선박 발주량은 2017년 1177만CGT → 2018년 1779만CGT(51%↑) → 2019년 1026만CGT(42%↓)를 기록했다.

올해 누계 발주량을 선종별로 살펴보면, S-Max급 유조선은 작년 보다 3배 가까이 발주가 증가(12만CGT → 33만CGT) 했다.

대형 LNG선(14만㎥ 이상)도 발주세(224만CGT → 206만CGT)를 이어가고 있으나, 초대형 유조선(VLCC), 컨테이너선(1만2000TEU급 이상) 및 벌크선 등의 발주량은 큰 폭으로 감소해 선종별 차이를 보이고 있다.

1~6월 주요 선종별 누계 발주량

- S-Max급 유조선 : 2018년, 12만CGT(4척) → 2019년, 33만CGT(11척, 180%↑)

- LNG선(140,000㎥ 이상) : 2018년, 224만CGT(26척) → 2019년, 206만CGT(24척, 8%↓)

- 초대형 유조선(VLCC) : 2018년, 169만CGT(39척) → 2019년, 48만CGT(11척, 72%↓)

- 컨테이너선(12,000TEU급 이상) 2018년, 114만CGT(20척) → 2019년, 57만CGT(10척, 50%↓),

- 벌크선(Capesize) : 2018년, 207만CGT(60척) → 2019년, 92만CGT(27척, 56%↓)

수주잔량

2019년 6월말 전세계 수주잔량은 5월말 대비 164만CGT(2%↓) 감소한 7889만CGT를 나타냈으며, 국가별로는 중국 △72만CGT, 일본 △37만CGT, 한국 △35만CGT 순으로 모두 감소했다.

다만 작년(2018년 6월말)과 비교해 보면 중국과 일본이 각각 △243만CGT(8%↓), △483만CGT(26%↓)로 크게 감소한 반면 한국은 193만CGT(10%↑) 증가하며 일감이 늘어났다.

국가별 수주잔량은 중국 2870만CGT(36%)에 이어, 한국 2062만CGT(26%), 일본 1405만CGT(18%) 순이다.

선가추이

6월 클락슨 신조선가지수(Newbuilding Price Index)는 지난달과 같은 131 포인트를 기록했다.

선종별 선가 추이를 살펴보면, LNG선과 컨테이너선(1만3000~1만4000TEU)은 가격 변동없이 각각 1억 8550만 달러와 1억 1150만 달러를 기록했다. 유조선(VLCC)은 50만 달러 떨어진 9250만 달러를 기록했다.
이회근 기자 기사 더보기

newsmorning@daum.net

많이 본 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조선경제

문화예술

이슈/기획

우리동네

길따라칠백리

바다와 맞닿은 섬 '비금도'

비금도(飛禽島)의 자연은 일상에 지친 모두에게 여유와 활력을 제공했다. 지난 15일 마암사랑산악회(사…

  1. [고성] ‘적멸보궁’ 서 ‘연꽃석물’ 발굴
  2. [산행일기] 비움을 밟고 오르다
  3. [사진] 지리산 옻 진액 채취

일상에서

거제산 한라봉 등 만감류 선물용으로 인기

깨끗한 자연환경과 아름다운 해안절경으로 유명한 거제에서 본격적으로 만감류가 수확되고 있다. 거제 특산…

  1. 한국의 마터호른 거류산 가을산행 어때요
  2. [산행일기] 물기 마르지 않은 단풍잎
  3. 분단의 아픔 간직한 ‘돌아오지 않는 다리’

기사 목록

모닝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