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안석봉 의원, 옥포 성안로 특화거리 조성사업, 적극적인 추진이 필요하다
작성 : 2021년 07월 12일(월) 15:43 가+가-
12일 개최한 제227회 거제시의회 임시회에서 안석봉 의원이 '옥포 성안로 특화거리 조성사업, 적극적인 추진이 필요하다'고 5분 자유발언을 통해 발표했다.

-이하 전문-

존경하는 25만 거제시민 여러분 반갑습니다. 옥포1동ㆍ옥포2동 지역구 안석봉 의원입니다.
5분 자유발언의 기회를 주신 옥영문 의장님과 선배ㆍ동료 의원 여러분 감사합니다. 거제시민을 위해 불철주야 노력하시는 변광용 시장님을 비롯한 1,500여 공무원 여러분 고생 많으십니다.

저는 오늘 ‘옥포 성안로 특화거리 조성사업 적극적인 추진이 필요하다.’는 주제로 5분 자유발언을 하고자 합니다.

‘옥포 성안로 특화거리 조성사업’은 2015년 옥포 성안로 조성사업 기본 계획 용역을 시작으로 2019년 ~ 2023년까지 총 5년간 시비 30억 원을 투입하여 옥포동 성안로 860m의 가로 경관을 개선하는 사업입니다.
사업의 주요내용은 성안로 도로시설물 정비 12억 원, 가로간판정비 13억 원, 디자인 매뉴얼 수립 및 축제개발비 5억 원의 예산이 투입됩니다.
현재까지 30억 원의 예산 중 루미나리에 설치에 3억 5,600만 원이 사용됐고, 성안로 특화거리 조성사업의 핵심인 가로간판 정비 사업은 예산부족으로 시작조차 못하고 있습니다.

문재인 정부의 핵심정책인 도시재생 사업이 진척됨에 따라 도시경관에 대한 관심이 대두되고 있고, 서울 성동구 성수동 수제화거리 환경개선, 부산 금정구 미리내거리 조성, 대구 남구 문화예술생각대로 조성 등 도시경관향상을 위한 각 지자체의 특화거리 사업은 다양한 규모와 형태로 시행하고 있습니다.

특화거리 사업의 성공으로 관광객이 늘어나면서 자연스레 지역상권에 활력을 불어넣는 선순환의 구조가 정착되고 있고, 관광객뿐만 아니라 가로환경 개선사업을 통해 보행자 중심의 도로 환경이 조성되어 지역민의 만족도 또한 매우 높습니다.
2017년 기준 전국 119곳의 특화거리가 각각의 역사성과 특수성을 기반으로 조성 중인 것만 보더라도 전국의 지자체가 얼마나 중점적으로 추진하는지 알 수 있습니다.

저는 2018년 거제시의회 의원연구단체인 도시재생관광인프라 연구회의 회장을 맡아 3년간 활동을 하면서 도시재생이 관광인프라가 될 수 있다는 확신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성안로 특화거리 사업도 도시재생사업의 한부분이라고 생각합니다. 특화거리 조성사업의 성공적인 마무리를 위해 거제시에 제언하고자 합니다.

첫 번째, 가로간판 정비사업 시 성안로 주변 상가와 주택의 벽을 이용한 꽃길 조성입니다.
우리에게 잘 알려진 알함브라 궁전이 있는 스페인의 그라나다는 골목의 벽 색깔을 하얀색으로 통일하고, 벽마다 꽃 화분을 달아 골목길을 관광명소로 만들었습니다. 화분은 바닥에 있어야 한다는 고정관념을 버림으로써 이루어 낸 성과입니다. 성안로의 벽면을 화분으로 조성하는데 약 600만 원 정도 들 것으로 예상됩니다. 적은 예산으로 매년 새롭게 꽃길 거리를 장식할 수 있으니 매우 효율적입니다. 담당부서에서 적극적인 검토 부탁합니다.

두 번째, 가로환경개선 정비사업 시 보행자 중심의 사업 추진입니다.
옥포는 보행자들이 다니기가 힘든 곳입니다. 사람이 편안하게 걸을 수 있는 거리 조성만으로도 상가의 매출이 상승한다고 합니다. 성안로 860m 거리 전체를 차 없는 거리로 지정하고, 거리를 누구나 자유롭게 움직이고 아이들과 놀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한다면 거제의 새로운 관광명소가 될 것입니다.

세 번째, 과감한 예산편성입니다.
성안로 특화거리 조성사업의 원활한 진행을 위하여 2020년 집행 계획이 세워졌던 20억 4,400만 원을 2022년 당초예산에 전액 편성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2023년까지 사업이 완료되기 위해서는 과감한 예산 투입은 필수입니다. 조선불황으로 거제시에서 가장 많은 침체를 겪고 있는 옥포동을 거제 관광의 중심지로 만들 수 있도록 변광용 시장님을 비롯한 거제시 공무원들의 적극적인 사업 추진을 요구합니다.

이상으로 5분 자유발언을 마치겠습니다. 경청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반지연 기자 기사 더보기

banji1052@naver.com

많이 본 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조선경제

문화예술

이슈/기획

우리동네

길따라칠백리

거제의 절경 쪽빛바다 버스’타고 누린다

거제시는 지난 여름부터 주요 명산과 관광지를 경유하는‘쪽빛바다 버스’를 운행하고 있다. 쪽빛바다 버스는…

  1. 바다와 맞닿은 섬 '비금도'
  2. [고성] ‘적멸보궁’ 서 ‘연꽃석물’ 발굴
  3. [산행일기] 비움을 밟고 오르다

일상에서

기사 목록

모닝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