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국내 유입 원숭이 수두 WHO는 어떻게 설명하나
작성 : 2022년 06월 22일(수) 23:49 가+가-
국내유입이 확인된 원숭이 수두,
<모닝뉴스>는 WHO가 정의한 개요를 옮기기로 했다.

Overview

Since early May 2022, cases of monkeypox have been reported from countries where the disease is not endemic, and continue to be reported in several endemic countries. Most confirmed cases with travel history reported travel to countries in Europe and North America, rather than West or Central Africa where the monkeypox virus is endemic. This is the first time that many monkeypox cases and clusters have been reported concurrently in non-endemic and endemic countries in widely disparate geographical areas.

Most reported cases so far have been identified through sexual health or other health services in primary or secondary health-care facilities and have involved mainly, but not exclusively, men who have sex with men.

WHO is collaborating with health authorities to prevent further spread of the disease. We are issuing guidance to help countries on surveillance, laboratory work, clinical care, infection prevention and control, as well as risk communication and community engagement to inform communities at risk and the broader general public about monkeypox and how to keep safe. We are also working closely with countries in Africa, regional institutions, and technical and financial partners, to support efforts to bolster laboratory diagnosis, disease surveillance, readiness and response actions to prevent further infections.

2022년 5월 초 이후, 이 질병이 고유하지 않은 국가들에서 원숭이 수두의 사례가 보고되었고, 몇몇 고유 국가들에서 계속 보고되고 있다. 여행경력이 있는 대부분의 확진자는 서아프리카나 중앙아프리카가 아닌 유럽과 북아메리카의 국가로 여행한 것으로 보고되었다. 다양한 지리적 지역의 비유행 및 고유 국가에서 많은 원숭이 돼지 사례와 군집이 동시에 보고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지금까지 보고된 대부분의 사례들은 1차 또는 2차 보건 시설에서 성적 건강이나 다른 건강 서비스를 통해 확인되었으며 주로 남성들과 성관계를 가진 남성들과 관련이 있다.세계보건기구는 그 질병의 더 이상의 확산을 막기 위해 보건 당국과 협력하고 있다. 우리는 원숭이 수두와 안전을 지키는 방법에 대해 위험에 처한 지역사회와 일반 대중에게 알리기 위한 위험 커뮤니케이션과 지역사회 참여뿐만 아니라 감시, 실험실 작업, 임상 관리, 감염 예방 및 통제에 관한 국가들을 돕기 위한 지침을 발행하고 있다. 우리는 또한 추가 감염을 예방하기 위한 실험실 진단, 질병 감시, 준비 및 대응 조치를 강화하기 위한 노력을 지원하기 위해 아프리카 국가, 지역 기관 및 기술 및 금융 파트너와 긴밀히 협력하고 있습니다.

모닝뉴스 기자 기사 더보기

newsmorning@daum.net

많이 본 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조선경제

문화예술

이슈/기획

우리동네

길따라칠백리

일상에서

[구성옥의 산행일기] 거류산의 명암

경남 고성군의 거류산은 진산이다. 오는 22일 제10회 엄홍길 대장과 함께하는 등산 축제가 거류산 일원…

  1. 하늘 위로 날아올라 …꿀벌의 사랑
  2. 〔구성옥의 산행일기〕자연이 정해준 색깔
  3. 거제산 한라봉 등 만감류 선물용으로 인기

기사 목록

모닝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