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HJ중공업, 기부천사 인증 ‘The Best 착한일터” 선정
작성 : 2024년 01월 19일(금) 15:31 가+가-

행사사진.

HJ중공업(조선부문 유상철 대표)이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로부터 ‘더 베스트(The Best) 착한일터’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고 18일 현판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는 HJ중공업 유상철 대표와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최금식 회장, 박선욱 사무처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HJ중공업 영도조선소에서 열렸다.

HJ중공업 임직원은 지난 1993년부터 지금까지 꾸준히 이어오고 있는 ‘사랑의 1계좌’ 운동을 통해 급여 일부를 모아 기금을 조성, 주변의 어려운 이웃과 사회복지단체에 전달하며 따뜻한 정을 나누고 있다.

30년간 한 해도 거르지 않고 이어진 임직원들의 기부 행렬은 호황기는 물론, 업황 침체로 회사가 어려웠을 때도 변함없이 계속되고 있다.

1998년 설립된 국내 최대 법정 모금·배분기관인 사회복지공동모금회로 2003년부터 지금까지 20여 년 동안 총 20억 5422만 2000원을 기부하며 이웃사랑을 실천해 왔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착한일터’는 기업과 공공기관 등의 임직원들이 매달 급여에서 약정한 후원금을 기부하는 정기적 나눔 참여 방법이다. 직장 내 임직원에서부터 동아리나 소모임까지 5명 이상의 단체라면 어디든지 기부활동에 참여할 수 있다.

‘The Best 착한일터’는 지속적인 관심을 바탕으로 봉사와 후원을 이어온 기업 및 단체 중 전체 직원(회원) 중 50% 이상이 나눔 활동에 참여하고 착한일터 가입 후 3년 이상, 1천만 원 이상을 기부하는 등 엄격한 기준을 통과하면 심사를 거쳐 선정된다.

현재 착한일터에는 전국 1500여 곳의 기업·기관·단체 등이 가입되어 있다. 이 중 구성원들이 나눔에 적극 참여하고 사회에 귀감이 되어 선정되는 The Best 착한일터는 약 3% 정도다.

부산지역에서는 현재까지 ▲부산의료원, ▲부산소방재난본부, ▲부산백병원, ▲해운대백병원, ▲삼성전기 등이 The Best 착한일터로 선정됐다.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최금식 회장은 “HJ중공업 임직원들은 30년 동안 한 해도 거르지 않고 소외된 이웃들에게 사랑과 나눔을 실천해 와 The Best 착한일터로 선정되기에 모자람이 없다”며 “이처럼 우리 사회에 귀감이 되는 착한일터가 많이 늘어나 지역사회 곳곳에 온정이 전해지고 나눔 문화가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오정미 기자 기사 더보기

newsmorning@daum.net

많이 본 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조선경제

문화예술

이슈/기획

우리동네

길따라칠백리

공곶이, 수선화로 봄맞이 준비 한창

거제시는 거제관광 9경의 하나의 공곶이 수선화 관리에 한창이다. 작년, 수선화로 유명한 공곶이 수목원…

  1. [구성옥의 산행일기] 거류산성
  2. 거제섬 &섬길 14길 완주하다
  3. 거제의 절경 쪽빛바다 버스’타고 누린다

일상에서

[구성옥의 산행일기] 거류산의 명암

경남 고성군의 거류산은 진산이다. 오는 22일 제10회 엄홍길 대장과 함께하는 등산 축제가 거류산 일원…

  1. 하늘 위로 날아올라 …꿀벌의 사랑
  2. 〔구성옥의 산행일기〕자연이 정해준 색깔
  3. 거제산 한라봉 등 만감류 선물용으로 인기

기사 목록

모닝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