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대우조선해양, 그리스 포시도니아 박람회에서 선박 수주
작성 : 2018년 06월 08일(금) 17:15 가+가-

대우조선해양이 8일 해외 수주 성공 소식을 전했다.

대우조선해양이 또다시 그리스 포시도니아 박람회에서 승전보를 전해왔다.

대우조선해양(대표이사 정성립)은 그리스 알파가스(Alpha Gas S.A.)社로부터 LNG운반선 1척을 수주했다. 이는 지난 3월 계약한 선박의 옵션물량이다. 그리고 다른 해외선주로부터 초대형원유운반선 2척도 수주했다고 밝혔다.

이들 선박의 총 계약 규모는 약 3.7억 달러 규모다. 특히 초대형원유운반선 계약에는 옵션물량이 포함돼 있어 향후 추가 수주도 기대되는 상황이다.

이번에 수주한 LNG운반선은 173,400㎥급 대형 LNG운반선으로 대우조선해양이 자랑하는 천연가스 추진 엔진(ME-GI)과 완전재액화시스템 FRS(Full Re-liquefaction System)가 탑재돼 기존 LNG운반선 대비 연료 효율은 30%가량 높아지고, 오염물질 배출량은 30%이상 낮출 수 있다.

또 초대형원유운반선은 동일한 설계와 사양을 적용하여, 반복 건조 효과가 극대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 LNG운반선은 2021년 상반기, 초대형원유운반선은 2020년 1분기에 선주측에 인도될 예정이다.

클락슨 리포트에 따르면 대우조선해양은 올해 현재까지 전세계에서 가장 많은 LNG운반선(9척)과 초대형원유운반선(15척)을 수주한 조선소다. 이미 경쟁력이 입증된 LNG운반선에 이어 초대형원유운반선 분야에서도 최강자로 자리매김했다는 평가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재무구조가 개선되고, 경영진 선임 건이 확정되면서 선주들의 대우조선해양에 대한 신뢰가 더 커진 상황이다”며“이런 기세를 계속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대우조선해양은 올해 LNG운반선 9척, 초대형원유운반선 15척, 특수선 1척 등 총 25척 약 30억 달러 상당의 선박을 수주해 올해 목표 73억 달러의 약 41%를 달성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수주금액 8.1억 달러 대비 3.7배 이상 증가한 실적이다.

대우조선해양은 지난 2016년에 열린 포시도니아 박람회에서도 LNG운반선 2척, 초대형원유운반선 2척 등 총 4척 5.8억 달러 상당의 선박을 수주한 바 있어, 박람회에서 대우조선해양의 영업력이 빛을 발하고 있다.
서진일 기자 기사 더보기

tyuop190@naver.com

많이 본 뉴스

정치의회

자치행정

조선경제

문화예술

이슈/기획

우리동네

고성 남산공원, 구절초 향기 물씬

깊어가는 가을 고성 남산공원에 구절초 향기로 가득하다. 남산공원 남산정 ~ 끝섬(남산 오토캠핑장 인…

  1. 거제 바람의 언덕 등 남해안 11곳 민간투자 유…
  2. 한려수도 품은 산달섬을 달린다
  3. 거제블루시티 투어버스 타고 선물 받자

길따라칠백리

바다와 맞닿은 섬 '비금도'

비금도(飛禽島)의 자연은 일상에 지친 모두에게 여유와 활력을 제공했다. 지난 15일 마암사랑산악회(사…

  1. [고성] ‘적멸보궁’ 서 ‘연꽃석물’ 발굴
  2. [산행일기] 비움을 밟고 오르다
  3. [사진] 지리산 옻 진액 채취

일상에서

[산행일기] 물기 마르지 않은 단풍잎

잎사귀를 버리지 않으며 훗날 나약한 삶을 살게 된다. 2018년 10월 13일, 하늘은 높고 바람은 부…

  1. 분단의 아픔 간직한 ‘돌아오지 않는 다리’
  2. [구성옥의 산행일기] 동행
  3. [산행일기] 명품 트레킹 대게 맛도 일품

기사 목록

모닝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